후쿠자와 유키치 자서전 - 이산의 책 42 (코너)

후쿠자와 유키치 자서전 - 이산의 책 42 (코너)
후쿠자와 유키치 자서전 - 이산의 책 42 (코너) 도서상품에 대한 정보입니다.
저자 후쿠자와 유키치 (지은이),허호 (옮긴이)
출판사 / 판형 이산 / 2006년 1판1쇄
규격 / 쪽수 150*225(보통책 크기) / 376쪽
정가 / 판매가 19,000원 / 13,500원

도서 상품 상태

상급 - 낙서 밑줄 없이 상태 좋고 깨끗함

도서 설명

일본 메이지 시대 계몽사상가인 후쿠자와 유키치는 일본의 근대화와 교육에 큰 공헌을 한 인물이다. 1만엔권 지폐에 초상화가 실려있고, 문명(civilization), 연설(speech), 경쟁(competition), 저작권(copyright) 등의 번역어들의 기원을 제공하기도 했다. 또한 그의 저작은 일본의 근대 고전으로 끊임없이 읽히고 있으며, 산케이신문의 전신 '지지신보'와 명문 사립대학인 게이오기주쿠를 설립하기도 했다.

이 자서전(원제 '복옹자전')은 1897년 후쿠자와가 자신의 어린 시절부터 만년까지의 인생역정을 구술하여 속기사에게 필기시킨 것이다. 가난한 하급 무사의 막내아들로 태어나 서양문명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이고, 양이론과 쇄국이 주류를 이루던 당시 일본의 서양문명화에 평생을 바친 일대기를 만날 수 있다. 일본 자전문학의 백미이자 일본근대사 연구의 귀중한 사료로 평가받는 기록이다.

성장기와 나가사키 유학 당시의 비화나 조기교육을 반대하는 자녀교육관, 술을 끊기까지의 에피소드 등 후쿠자와의 인간적인 면모를 묘사한 부분도 상당부분 포함되어있다. 또한 부국강병으로 시작하여 군국주의로 이어지는 대표되는 일본 근대 지식인의 어두운 가치관을 함께 공유하고 있음을 보여주기도 하여, 일본 근대사에 대한 흥미로운 텍스트로 읽을 수 있다.

도서 부연설명

이 분류의 인기도서